사목방침


2019년도 가락동 본당 사목지침



교구장님께서는 올해 사목교서에서 “너희는 온 세상에 가서 모든 피조물들에게 복음을 선포하여라”(마르 16,15)라는 말씀을 주제로 복음의 기쁨을 전하는 한 해를 살기를 원하셨습니다.

또한 교구장님은 우리가 복음의 기쁨을 체험하고 전하기 위해서는 어디에서 출발하는 것이 좋겠습니까? 라고 질문하시며, 그곳은 바로 급변하는 세상 속에서 교회의 가장 기초가 되는 공동체인 가정을 다시금 강조하고 싶다고 하셨습니다.

그리고 가정은 그리스도의 사랑을 배우고, 키우며, 전하는 못자리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하십니다.


이렇게 가정은 복음의 기쁨을 전하며, 복음화하는 교회의 기초 공동체라고 가르치시며, 가정 공동체가 새로운 열정과 방법으로 복음을 보다 더 잘 선포할 수 있도록 세 가지 측면에서 말씀하셨습니다.


첫째, 가정은 ‘사랑을 배우고 키우는 학교’입니다.

둘째, 가정은 한 세대에서 다음 세대로 ‘신앙을 이어주는 자리’입니다.

셋째, 가정은 ‘세상에 복음의 기쁨을 전하는 도구’입니다.


이와 같은 교구장님의 사목교서를 바탕으로 우리 가락동 본당에서도 모든 가정이 사랑을 배우고 키우는 학교, 신앙을 이어주는 자리, 복음의 기쁨을 전하는 도구로 거듭나도록 2019년도 본당 사목방침을 정하고 이에 따른 사목적 노력을 기울였으면 합니다.


우리는 그간 지속해 오던 대로 각 구역과 반을 중심으로 소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교육과 프로그램을 준비하여 더 많은 본당 식구들이 모임에 참여하도록 권장하고, 새롭게 1지역 식구들이 본당에 적응하고 합류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였으면 합니다.


우리는 오랫동안 기도하고 준비한 바에 따라 노후된 공간과 시설을 수선하고자 합니다. 본당의 모든 구성원이 함께 노력하여 성전의 대수선 사업에 관심을 갖고 참여하여 함께 성취해 나가기를 바랍니다.


우리 본당 공동체가 하느님께서 원하시는 공동체가 되는 것은 단순히 사목계획에 의해서가 아니라 우리를 돌보시는 성령께서 이룩하시는 일입니다. 성령의 힘이 우리를 지켜 주시고 인도해 주시길 기도합니다.


주님의 은총이 차고 넘치길 기도합니다.



서울대교구 가락동 성당

주임신부 양권식 시메온